로고

PRESS RELEASE

뇌혈관장벽 조절 의료기기 상용화 청신호 - 재단·㈜뉴로소나 손잡고 의료기기 개발 공동연구 박차 -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2021-11-19 조회419회

본문

  

 

뇌혈관장벽 조절 의료기기 상용화 청신호

 

- 재단·뉴로소나 손잡고 의료기기 개발 공동연구 박차 -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양진영, 이하 재단)의 뇌혈관장벽 일시적 개방기술을 이용한 의료기기가 상용화에 한발짝 다가섰다.

   ○ 재단은 집속초음파로 뇌혈관장벽을 외과적 수술 없이 여는 혁신적 기술을 갖고 있다.

   ○ 이번에 뉴로소나의 장비를 이용해, 마우스 머리위에 사람 두개골을 올려놓고 집속초음파를 통과시켜 두개골과 마우스의 뇌혈관장벽을 뚫고 원하는 두뇌 부위의 뇌혈관장벽을 개방하는데 성공했다.

   ○ 이로서 재단은 기술이전이 마무리 단계에 돌입했다고 보고, 향후 뇌혈관장벽 조절 의료기기 상용화를 위한 공동연구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재단은 올해 두차례에 걸쳐 뉴로소나(대표 서선일)뇌혈관 장벽 조절 기술을 기술이전한 바 있다.

   ○ 재단이 보유한 뇌혈관장벽 개방 기술은 두개골을 직접 절단하는 외과적 수술이 필요없는 혁신적 기술이다.

   ○ 수술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감염과 합병증 부작용을 줄일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다.

   ○ 뉴로소나의 집속형 초음파 자극시스템은 우울장애, 알츠하이머, 통증, 수면장애, 의식장애 등의 다양한 난치성 뇌질환의 치료에 사용되는 제품으로, 혁신적 기술과 우울장애 치료에 대한 임상적 개선 가능성 등을 인정받아 지난 8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제13호 혁신의료기기로 지정된 바 있다.

   ○ ㈜뉴로소나는 뇌혈관장벽 조절 기술을 최근 각광 받고 있는 약물 전달 및 치매 치료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해나갈 계획이다.

 

이번 연구는 뉴로소나 제품을 이용해 사람 두개골을 통과하여 마우스 뇌에서 뇌혈관장벽을 여는데 성공함으로써, 뇌혈관장벽을 여는 최적의 파라미터를 확인했다.

   ○ 재단이 보유한 핵심기술을 활용해 의료기기 산업을 육성하고, 혁신의료기기 개발을 위한 기업 지원, 해외진출 지원 등의 성과를 거둔 사례라 할 수 있다.

   ○ 관련 연구는 브레인 사이언스(Brain Science, IF :3.394)’ 11월호에 게재되었다.

 

현재 재단은 보유한 기술을 활용하여 뉴로소나,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과 함께 치매극복연구개발사업과(총 사업비 약20)을 수행중이다.

   ○ 또한 집속형 초음파 자극시스템의 알츠하이머 환자 임상적용을 위한 임상시험을 활발히 수행중에 있다.

 

양진영 재단 이사장은 재단이 뇌혈관장벽 일시 개방 기술을 이전해준 기업과 좋은 성과를 거둬 기쁘다기업의 장비로 우리 기술을 적용해 성과를 확인한 결과라 밝혔다.

 

b5ef2a7a23d6b71fe19e57c1f560ff95_1637562538_09.png
 

오른쪽 위 사진은 사람 두개골 없이 초음파를 조사하여 뇌혈관장벽을 개방하고 약물을 주입한 상태이고, 아래 사진은 마우스 머리 위에 사람 두개골을 올려두고 초음파를 조사하여 뇌혈관장벽을 개방한 후 약물을 주입한 사진이다. 두 사진 모두에서 뇌혈관장벽이 잘 개방되고 약물전달 정도가 큰 차이가 없음을 확인할 수 있다.